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한 목욕관리사분들이라면 종합소득세 신고 기간이 다가올수록 한 가지를 기대하게 됩니다. 바로 ‘환급’이죠. ‘그래도 성실하게 납부했으니까 혹시 얼마쯤이라도 환급받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이 생깁니다. 특히 억대 연봉을 올리고도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한 목욕관리사분들이라면 더욱 그렇겠죠.

그런데 막상 까보면 환급이 아니라 오히려 추가 납부인 경우도 있습니다. “도대체 왜 환급이 아니라 추가 납부냐고!” 이를 위해서는 환급이 어떤 원리를 통해 이루어지는지 알아야 합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종합소득세 환급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기납부세액이 많으냐, 납부세액이 많으냐

환급의 원리는 ‘기납부세액’과 ‘납부세액’과의 관계에 따라 결정됩니다. 먼저 기납부세액은 ‘미리 낸 세금’이라고 이해하시면 간단합니다.

쉬운 예를 위해 목욕관리사분들을 고용한 목욕탕에서 미리 원천징수액을 떼고 급여를 준 경우를 생각해 봅시다. 100만 원을 받기로 했는데, 실제로는 3만 3천 원(3.3%)을 뗀 96만 7천 원이 들어온 것이죠. 이렇듯 사업주가 미리 뗀 3.3%의 세금을 ‘원천징수’라고 하고, 원천징수로 미리 낸 세금을 기납부세액이라고 합니다.

종합소득세에 해당하는 결정세액은 보통 과세표준에 세율을 곱하여 선정하는데요. 이를 가리켜 납부세액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쉽게 말해 납부세액은 곧 납세자가 실제로 내야 하는 세금입니다.

따라서 환급은 미리 낸 기납부세액과 실제로 내야 하는 세금인 납부세액의 관계에 따라 이루어집니다.

• 기납부세액 > 납부세액 : 환급

• 기납부세액 < 납부세액 : 추가 납부

그러므로 기납부세액이 있다는 전제 하에서 환급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납부세액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참, 당연하지만 만약 기납부세액이 없다면 환급의 가능성은 없습니다.

세금을 성실하게 납부한 사람일수록 손해 보는 느낌을 받진 않으셨나요. 하지만 그렇다고 세금을 안 냈다가 세무조사라도 받으면 말 그대로 ‘세금 폭탄’을 떠안게 됩니다. 세금은 내야 하겠는데, 어떻게 하면 세금을 합법적으로 덜 낼 수 있을까요?

그런 분들을 위해 ‘자비스 삼쩜삼’ 서비스를 추천드립니다. 잘 몰라서, 귀찮아서 어쩔 수 없이 납부해야만 했던 세금들! 전문 세무사가 직접 검토해드리는 세무 전문 서비스 자비스 삼쩜삼을 통해 모두 돌려받으세요. 자비스 삼쩜삼은 여러분의 떼인 세금을 합.법.적으로 돌려드립니다.

(아래 배너를 클릭하면 쉽게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