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N잡러’, ‘긱 이코노미’라는 신조어도 유행하고 있습니다. 1인 1직업의 시대는 저물어가고 있고, 다양한 재능을 활용하여 여러 개의 직업을 가지는 사람이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예전보다는 대리운전으로 투잡을 뛰는 사람을 찾아보기가 흔해진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운전면허증은 매우 흔한 자격증이고, ‘일한 만큼 번다’라는 대리운전의 매력 때문이겠죠.

그런데 열심히 성실하게 돈을 번 것까진 좋았는데, 들려오는 소식이 수상합니다. 누군가는 세금을 환급받았다고 하는데, 이상하게도 나는 추가로 납부해야 한다고 하거든요.

‘사람 차별하는 것도 아니고…’

그래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대리운전기사가 세금을 환급받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기납부세액과 납부세액의 관계가 중요해

먼저 대리운전기사님들은 대부분 어딘가에 소속되어 일합니다(투잡이라 하더라도요). 최소한 카카오 드라이버라도 말이죠. 그러다 보니 중개 수수료는 물론이고 원천징수세로 소득의 3.3%를 떼 갑니다. 이를 ‘기납부세액’이라 부르는데요.

5월에 있는 종합소득세 신고에서는 그동안 벌어들인 소득에 대해 종합적으로 검토합니다.소득에서 필요경비와 각종 인적공제 등을 제하고 남은 과세표준에 세율을 곱하여 세금을 계산하죠. 이를 가리켜 ‘납부세액’이라 하는데요.

환급이냐 추가 납부냐의 차이는 바로 여기서 발생합니다. 만약 기납부세액이 납부세액보다 크면 환급을 받는 것이고, 기납부세액이 납부세액보다 적으면 추가 납부를 하는 것이죠. 즉, 종합소득을 고려했을 때, 먼저 낸 세금보다 적으면 환급을 받고, 먼저 낸 세금보다 많으면 추가 납부를 하는 셈이죠.

사실 대리운전기사님들이 환급을 받기는 까다로운 편입니다. 차량 감가상각, 주유대, 통행료 등 필요경비는 대개 고용주가 부담하기 때문에 공제를 받기가 어렵기 때문이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비스 삼쩜삼에서는 대리운전기사님들이 세금을 환급받을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불법이 아니라 합법적으로 ‘떼인 세금’을 돌려드리는 것이죠. 혹시나 열심히 일한 소중한 소득의 일부를 세금으로 떼이고 계시진 않았나요? 자비스 삼쩜삼과 함께 정당한 소득을 돌려받으세요!

(아래 배너를 클릭하면 쉽게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