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가정의 달인 5월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 등이 있어 행복하고 화평한 달이기도 하지만, 누군가에게는 세금 신고로 골머리를 앓는 달이기도 한데요. 그런 분들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오늘은 종합소득세 신고 안내문 확인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종합소득세 신고 안내문을 확인하는 방법은 총 3가지가 있습니다.가장 대표적인 것은 우편이며, 홈택스에서 보거나 모바일(문자, 카카오톡)로도 확인할 수 있죠. 여기에 나온 세액을 확인하여 이상이 없다면 국세청(1544-9944)에 전화하거나 홈택스 앱/홈페이지 등을 통해 간편하게 신고 및 납부할 수 있습니다.

신고 안내 유형에 따라 달라지는 종합소득세 신고방법

다만 신고 안내 유형에 따라 신고방법이 조금씩 달라지는데요. 그러므로 자신이 어떤 유형에 속했는지를 먼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 번 어떠한 유형이 있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 S, A, B, C 유형 : 복식부기의무자 유형이라고도 합니다. 쉽게 말해 수입 금액이 높은 분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이 유형에 해당하는 분들은 대부분 이미 세무대리인을 두고 계실 텐데요. 이 경우 회계 및 세법 지식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세무대리인의 도움을 받아 신고하시는 게 좋습니다.

• D, E 유형: D 유형은 기준경비율에 해당하는 유형이고 E 유형은 복수 소득에 해당하는 유형입니다. 이 경우 경비율을 적용하는 추계신고를 하거나 간편장부를 활용하는 기장신고가 가능한데요. D, E 유형은 세무지식을 잘 활용할 경우 세금을 상당히 줄일 수 있습니다. 혼자서 하실 수도 있겠지만, 세금을 줄이고 싶다면 세무사나 회계사에게 맡기는 것이 좋습니다.

• F, G, H 유형: 단순경비율 유형에 해당합니다. 별다른 세무지식을 필요로 하지 않으며 세금 또한 비교적 적게 떼 가는 편이므로 스스로 신고하실 수도 있습니다.

이외에도 2개 이상의 근로소득을 합산해야 하거나 금융 소득이 2,000만 원을 초과하는 T 유형, 종교인 Q 또는 R 유형, 주택임대 소득 V 유형 등이 있는데 이러한 특수 유형들은 세무대리인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세금을 줄이기 위해서도 그렇지만, 불성실 신고에 의한 불이익을 면하기 위해서라도요.

그런데 막상 세무대리인을 고용하려고 해도 고민이 되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어떤 사람이 좋은 지도 잘 모르겠고, 무엇보다 선정 과정이나 수임료 지급 등이 복잡하거든요. 직접 모든 것을 해결해야 하는 프리랜서는 더욱 그러하죠.

그런 분들을 위한 세무 전문 서비스가 있습니다. 바로 ‘자비스 삼쩜삼’인데요. 자비스 삼쩜삼은 간편하게 신청하면 전문 세무사가 직접 상담해드리는, 프리랜서 전문 세무 서비스입니다. 지금껏 떼인 세금, 혹은 떼일 세금이 아까우신가요? 자비스 삼쩜삼을 이용해 보세요. 여러분의 세금을 획기적으로 줄여드립니다.

(아래 배너를 클릭하면 쉽게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